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4-16 14:45:30
기사수정


▲ ‘미세먼지저감 실용화 기술개발사업’은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 불안 해소 및 생활밀착공간(중소사업장, 생활공간)을 중심으로 하는 기술개발 사업이다.



[기계신문] 중소벤처기업부가 올해 신규로 시작한 ‘미세먼지저감 실용화 기술개발사업’의 접수 결과, 41개 과제 모집에 217개의 과제가 접수돼 5.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 사업은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 불안 해소 및 생활밀착공간(중소사업장, 생활공간)을 중심으로 하는 기술개발 사업이다. 기존에 중견·대기업 중심의 대기환경산업 분야에서 벗어나 중소벤처기업 실용화 기술개발을 위해 과제당 최대 1년에 2억 5,000만 원을 지원한다. 올해 예산은 106억 원이다.


아울러 기술개발에 성공하면 정책자금과 환경부 ‘혁신설비 사업화 지원사업’ 등과 연계해 신속하게 사업화가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번에 접수된 217개 과제 중 마스크 등 개인 착용 노출저감기구 관련 16개(7.4%) 과제와 실내공기정화 관련 과제도 84개(38.7%)가 접수되어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실용화 기술개발인 이번 사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혁신적 마스크 필터 개발이나 기존 KF-94 필터를 장기간 사용하는 기술 등 국민적 관심 해결을 위한 기술개발과제가 다수 접수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코로나19 문제에 적시 대응하도록 평가기간을 3개월에서 2개월로 단축하고, 선정된 기업에 R&D 비용도 5월 중 신속하게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한 기업부담 경감을 위해 민간부담금 비율을 낮추고(25→20%), 현금비중도 대폭 하향(60→10%)하는 한편, 기업 자율성을 최대한 보장해 신속한 기술개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 차정훈 창업벤처혁신실장은 “이번 R&D를 통해 국민체감도가 높은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활동이 촉진되고, 중소제조업과 생활밀착공간 미세먼지 저감 실용화 기술개발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미세먼지저감 실용화 기술개발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동광특수인물
서브광고_아성엔터프라이즈
서브우측_명신방진산업
서브광고_성원정공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서브우측_옥수금속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