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6-16 14:03:09
기사수정


▲ LS전선이 하이엔드 오디오 케이블 ‘프라이어리티(Priority)’ 시리즈를 출시했다.



[기계신문] LS전선은 16일 하이엔드 오디오 케이블 ‘프라이어리티(Priority)’ 시리즈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LS전선은 2000년대 초반 LG전선 브랜드로 생산했던 OFC(무산소동, Oxygen Free Copper) 케이블을 업그레이드해 새롭게 선보였다. 국내 시판 중인 OFC 오디오 케이블 중 유일한 국산 제품이다.


프라이어리티 시리즈는 케이블 도체에 99.99% 이상의 고순도 구리를 사용해, 음의 전도율을 높이고 잡음을 최소화했다. 구리 속 미미한 양의 산소와 불순물도 왜곡과 노이즈를 만들기 때문에, 업계에서는 99.99% 이상으로 정제하는 것을 기술력의 척도로 보기도 한다.


LS전선은 구리 가공 기술을 활용하여 품질을 높이고, 가격은 유럽과 미국, 일본 등의 수입산 대비 10~20% 정도 낮게 책정했다. 특히 이 제품들이 방송국과 극장, 음향 전문 스튜디오, 오디오 마니아 등을 중심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측은 “소비자들로부터 과거 제품에 대한 문의가 많이 있었다”며 “전통적인 제조업체로 인식되는 LS전선이 수년 만에 소비재 제품을 출시, 일반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알리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프라이어리티 시리즈는 은을 도금한 프리미엄 제품을 포함해 스피커 케이블(Sound Priority) 6종과 전원 케이블(Power Priority) 3종 등 총 9종이며, 온라인 쇼핑몰과 총판 등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TAG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선도정밀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우측_케이엠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