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6-17 14:22:37
기사수정




[기계신문] 국가경제발전의 원동력인 전기에너지를 안정적이고 공정하게 공급하고자 전력시장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는 전력산업 준정부기관인 전력거래소가 올해 직원 공개채용을 시작했다.


지난 6월 15일(월)부터 신입직, 경력직, 별정직, 공무직에 대한 2020년도 공개채용을 통해 신입직 25명, 경력직 5명을 포함하여 총 41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전력거래소는 과거 NCS 능력중심채용 우수기관상을 여러 차례 수상했던 만큼, 이번 공개채용에도 NCS 중심의 블라인드 채용 방식을 적극 시행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지원서 접수 시에 연령, 성별, 출신학교, 출신지역 등의 정보를 일체 요구하지 않는다. 또한, 채용과정에서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필기시험, 면접전형 등 채용의 전 과정을 외부채용 전문업체에 위탁한다.


2020년도 공개채용 신입직의 세부 모집인원은 ▲사무직 9명 ▲ 기술직(전기) 16명이다. 블라인드 채용에 따라 학력, 전공에 무관하게 지원할 수 있다. 또한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해 이전지역(광주·전남지역) 인재 및 보훈대상자, 장애인 제한채용을 실시한다.


경력직의 세부 모집인원은 ▲발전·송전설비 운영 전문원(교대) 3명 ▲건축 2명이며, 별정직의 세무 모집인원은 ▲변호사 2명 ▲간호사(반일) 1명이다. 발전·송전설비 운영 전문원(교대)의 경우 해당 분야 업무 2년 이상 경력자만 지원할 수 있으며, 변호사·간호사의 경우 실무경력 1년 이상인 자만 지원이 가능하다.


공무직의 세부 모집인원은 ▲사무보조(업무지원) 3명 ▲사무보조(전화상담_전일) 1명 ▲사무보조(전화상담_반일) 3명 ▲운전원 1명이다.


한편, 전력거래소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필기전형, 실무진 면접전형, 경영진 면접전형 순으로 진행되며, 6월 30일(화) 낮 12시까지 전력거래소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를 접수할 수 있다.


이번 채용업무를 총괄하는 전력거래소 김염형 인재개발팀장은 “2020년 공개채용을 통해 역량이 높은 우수한 인재를 선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특히 각 분야별 전문지식을 갖춘 경력직 채용은 기관의 전문성 제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동광특수인물
서브광고_아성엔터프라이즈
서브우측_명신방진산업
서브광고_성원정공
서브광고_한국니들베어링
서브우측_옥수금속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