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7-30 17:22:45
  • 수정 2020-07-30 17:24:05
기사수정


▲ 우리나라는 2020년 상반기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국가와의 교역에서 199억 달러 흑자를 기록한 반면, 같은 기간 FTA 비발효국과의 교역에서는 92억 달러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계신문] 30일 관세청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2020년 상반기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국가와의 교역에서 199억 달러 흑자를 기록한 반면, 같은 기간 FTA 비발효국과의 교역에서는 92억 달러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0.1% 감소한 올해 상반기 수출입 전체 교역규모 중 FTA 체결국과의 교역은 6.8% 감소에 그친 반면, 비발효국과의 교역은 이보다 훨씬 큰 17.4%가 감소해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교역 충격 상황에서 FTA가 교역규모와 무역흑자 유지에 완충 작용을 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 2020년 상반기 FTA 발효국과의 교역 현황(단위 : 억불, %) * ( ) 안은 전년 동기대비 증감률



전 세계와의 수출입이 전년 동기대비 각각 11.3%, 8.8% 큰 폭으로 감소한 데 반해, 중국·미국 등 한국의 주요 FTA 체결국과의 수출입 교역 감소폭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또, 전년 동기대비 수출 감소폭이 가장 큰 EU를 제외한 나머지 주요 국가들과의 무역수지는 흑자를 기록했으며, 이 중 아세안과의 무역흑자가 153억 달러로 가장 크게 나타났다.



▲ 주요 FTA 발효국별 교역 현황(단위 : 억불, %) * ( ) 안은 전년 동기대비 증감률



상반기 FTA를 활용한 비율은 수출이 74.0%, 수입이 77.6%로 집계됐다. 협정별 FTA 수출활용률은 ▶캐나다(95.0%) ▶EU(86.7%) ▶EFTA(85.8%) ▶미국(84.2%), 수입활용률은 ▶칠레(99.5%) ▶뉴질랜드(94.4%) ▶베트남(86.7%) ▶호주(84.4%)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특히, 우리나라 최대 교역국가인 중국과의 FTA 활용률은 수출(63.6%), 수입(84.2%) 모두 각 6.2%p, 5.5%p씩 증가했다.


전년 동기대비 FTA 수출활용률은 ▶인도(3.5%p) ▶EFTA(1.2%p) ▶뉴질랜드(0.7%p), 수입활용률은 ▶EFTA(11.6%p) ▶미국(7.9%p) ▶베트남(5.0%p)에서 증가세를 보였다.


주요 산업의 FTA 수출활용률은 화학공업제품이 2.2%p 증가하였고, 수입활용률은 기계류 분야의 급증(10.4%p)과 더불어 전 분야에 걸쳐 증가하였다.



▲ 주요 산업별 FTA 활용 현황(단위 : 억불, %)



화학공업제품 FTA 특혜품목 수출의 교역량이 합성수지가 23.9%(46억불→57억불), 정밀화학원료가 44.0%(11억불→15억불) 증가하였으며, 해당 품목의 FTA 수출활용률도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4%p, 3.1%p 증가했다.


FTA 활용률이 높고 교역비중이 큰 자동차의 수입 증가(20.9%, 43억불→52억불)가 기계류의 FTA 수입활용률 상승을 견인했고, 농림수산물(92.0%), 화학공업제품(86.8%) 분야도 FTA 수입활용률이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관세청 FTA집행기획담당관실 김태영 과장은 “FTA 활용률이 FTA 활용 지원전략수립에 도움이 될 것을 기대하며, 수출입기업의 FTA 활용 지원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시바우라기계
서브우측_서형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서브우측_대하기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