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8-28 10:33:23
  • 수정 2020-08-28 10:33:56
기사수정


▲ 한화정밀기계가 8월 26일부터 28일까지 중국 심천 컨벤션전시센터에서 열린 ‘NEPCON ASIA 2020’에 참가했다.



[기계신문] 한화정밀기계가 8월 26일부터 28일까지 중국 심천 컨벤션전시센터에서 열린 ‘NEPCON ASIA 2020’에 참가해, 칩마운터 ‘HM520’과 ‘HM510’으로 구성한 고속 생산성 라인과 모바일 설비, 인더스트리 4.0을 구체화한 스마트팩토리까지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였다.


한화정밀기계는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 고객들의 요구를 반영한 스마트팩토리 존(Zone)으로 공장의 생산현황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원격 제어가 가능한 ‘T-PNP 솔루션’과 수삽(손으로 부품을 삽입하는 것) 부품 자동화 설비인 ‘SM485P’ 등의 설비를 함께 구성하여 고객 생산공정 ‘자동화 토탈 솔루션’을 제시하는 데 중점을 뒀다.


한화정밀기계는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산 방지를 위해 중국 현지에 주재하는 법인이 주관하여 전시회를 운영하였으며, 열화상카메라와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방문 고객에게 마스크를 제공하는 등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현장 관람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직접 관람이 어려운 고객들을 위해 기술자가 전시회 출품 설비를 직접 설명한 버츄얼 동영상을 제작, 온라인 사이트에 올려 고객이 쉽게 체험할 수 있는 ‘온택트’(언택트+온라인) 프로모션도 처음으로 실시해 고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한화정밀기계 영업마케팅실 조영호 상무는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구매 심리가 위축된 어려운 시장 상황을 극복하기 위하여 중국 고객이 요구하는 설비를 적시에 출시, 현지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며 “또한 다양한 언택트 프로모션 방식을 적용하여 안전한 전시회 관람이 되도록 준비하는데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한편, NEPCON ASIA 전시회는 글로벌 전자부품 및 생산설비 전시회로 전 세계 80여개 제조사에서 장비를 출품하여 약 6만여명 관람객이 방문하는 중국 SMT 시장에서 가장 규모가 큰 전시회로 알려져 있다.


한화정밀기계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자회사로 한화그룹 내에서 전자 및 기계분야 제조장비 부문을 총괄하고 있으며, 주력사업인 칩마운터 사업은 일본, 독일 등 정밀기계 선진기업과 경쟁하며 독자적으로 설계, 생산 및 서비스 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회사이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라인메쎄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서형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서브광고_현대중공업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