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9-09 16:04:20
기사수정

[기계신문] 대한민국 대표 창업지원포털인 ‘K-스타트업(K-Startup)’ 메인화면이 이용자가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편됐다. 2015년 마련된 ‘K-스타트업’ 사이트는 창업자를 위한 창업프로그램, 창업교육, 창업기반시설 및 공간 등 창업정보를 종합 제공하는 창업지원포털이다.


‘K-스타트업(K-Startup)’ 가입자·방문자는 각각 2016년 22만명·289만명에서 2019년 37만명·680만명까지 증가해, 현재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스타트업의 대표 브랜드 사이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K-Startup 가입자·방문자 추이



그러나 기존 사이트는 공급자 중심으로 정보를 제공하여, 빠르게 변화하는 수요자의 니즈를 충족시키기는 어렵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번 사이트 개편에서는 이러한 지적에 부응하여 메인화면을 보다 직관적으로 바꾸고, 이용자가 원클릭으로 원하는 창업 정책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개선했다.


이용자가 본인의 창업단계(예비, 초기, 도약)와 관심분야(사업화, 창업교육 등)를 선택하면 해당하는 창업프로그램을 바로 볼 수 있도록 메인 상단을 ’창업메뉴판‘ 방식으로 개편하고, 현재 이용자가 많이 보고 있는 ’인기사업 공고를 추가해 실시간으로 인기 있는 (예비)창업자 모집 공고와 마감 시기를 제공한다.



▲ 개편 후 매인화면



또, (예비)창업자들이 창업을 하는데 가장 필요한 온라인 법인설립시스템, 창업에듀(온라인 창업교육) 등이 ‘원클릭’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창업메뉴판 하단에 ‘창업지원서비스‘ 영역을 신설했다.



▲ 원클릭 시스템 연계 강화



아울러 빅데이터, 라이브 커머스 등 스타트업 생태계의 핵심 이슈를 심층 분석해 이해하기 쉬운 카드뉴스 형태로 제공해 많은 호평을 받아온 ’K-스타트업(K-Startup) 이슈&트랜드‘는 메인화면 하단에서 제공한다.



▲ K-스타트업(K-Startup) 이슈&트렌드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은 2020년 4월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5월 29일부터 「K-Startup Issue & Trend」를 공식 명칭으로 하여 대국민 공개 서비스로 전환하였으며, 5,000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많은 이들로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 이순배 창업정책총괄과장은 “국민들이 ‘K-스타트업(K-Startup)’을 통해 창업지원 정보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사이트 고도화를 통해 개인별 맞춤형 창업프로그램을 추천해주는 ‘창업 네비게이션’, ‘모바일 웹지도’ 등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경남컨벤션뷰로
서브광고_새빛맥스
서브광고_승리자동기계
서브광고_동광특수인물
서브광고_희조산업
서브우측_명신방진산업
서브광고_성원정공
서브우측_옥수금속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