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9-23 09:21:33
기사수정


▲ 생명과학 분야 글로벌 기업 써모피셔 사이언티픽(Thermo Fisher Scientific)이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송도국제도시에 입주한다. 사진은 써모피셔 바이오프로세스 디자인 센터(Bioprocess Design Center)



[기계신문] 생명과학 분야 글로벌 기업 써모피셔 사이언티픽(Thermo Fisher Scientific)이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송도국제도시에 입주함에 따라, 한국법인 써모피셔 사이언티픽 코리아(Thermo Fisher Scientific Korea)가 22일(화)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송도의 바이오의약 연구·공정 분야 육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미국 메사추세츠 월썸에 본사를 두고 있는 써모피셔는 생명과학 분야 1,000,000여종의 제품 및 이와 관련된 첨단 기술 서비스를 한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 공급하고 있다. 2019년 기준 매출액 250억불(약 29조원), 고용규모 75,000여명을 기록한 생명과학 연구·공정 제품 분야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써모피셔 바이오프로세스 디자인 센터(Bioprocess Design Center, BDC)는 바이오의약품 생산 공정을 그대로 재현한 동물세포 및 미생물 배양실, 세포배양 배지 및 버퍼 준비실, 정제 및 분석실험실에 바이오의약품 기초연구부터 생산까지 가능한 약 100여개의 장비를 갖출 예정이다.


써모피셔는 BDC에서 바이오의약 연구 및 공정분야 첨단기술 지원 및 전문가 교육 등의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인천경제청과 함께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의 바이오의약 분야 기술 경쟁력 향상을 위한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써모피셔 BDC의 송도 유치 및 협력관계 구축에 따라 송도는 바이오의약 기초연구부터 생산 분야의 최신 기술과 노하우가 집적된 글로벌 선도 클러스터로서의 절대적 위상이 한층 더 공고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 써모피셔 바이오프로세스 디자인 센터(Bioprocess Design Center)



인천경제청은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의 바이오의약 연구·공정분야의 첨단 기술 경쟁력 확충을 위해 올해 초부터 써모피셔의 송도 유치를 추진해왔다.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는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에피스, DM 바이오, 바이넥스 등 국내 바이오의약 개발·제조분야 선두기업들이 입주해 있으며, 싸이티바(舊GE헬스케어), 머크 등 굴지의 글로벌 기업들이 첨단시설과 장비를 갖추고 바이오의약 연구 및 공정분야 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써모피셔의 BDC 유치로 송도는 바이오의약 분야 기술 경쟁력이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송도가 바이오의약 분야의 첨단기술과 노하우가 가장 활발하게 지원·교류·전파되는 클러스터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석수진 써모피셔 사이언티픽 솔루션스 대표이사는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함께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에 합류하여 국내 바이오의약 분야 기술 경쟁력 향상을 위한 일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며 “첨단 연구시설 및 장비를 갖춰 바이오의약 연구·공정분야에 수준 높은 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글로벌 바이오 의약 분야의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선도정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