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9-24 10:57:29
기사수정


▲ 한국기계연구원 시스템다이나믹스연구실 정정훈 박사 연구팀이 ‘국방핵심SW개발사업’의 일환으로 해군 함정에 공통으로 활용할 수 있는 ‘함정 전투손상통제관리SW(CDCMS)’를 개발했다.



[기계신문] 한국기계연구원 시스템다이나믹스연구실 정정훈 박사 연구팀이 ‘국방핵심SW개발사업’의 일환으로 한국 해군의 적극적인 협력 하에 해군 함정에 공통으로 활용할 수 있는 ‘함정 전투손상통제관리SW(CDCMS)’를 개발, 24일(목) 진해 JK컨벤션에서 최종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함정 CDCMS(Combat Damage Control Management Software for Naval Ships)는 내장된 다양한 기능을 활용하여 함정손상 통제 전반에 걸쳐 지휘 통제 및 통신 능력, 손상 통제 실행 능력을 제고하는 SW로, 손상 상황에 대비하여 우리 함정의 생존성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개발된 SW는 현재 우리 함정에 탑재되어 운용되고 있는 해외 SW의 문제점을 개선했다. 이를 통해 우리 해군의 손상통제 교리·교범에 부합하고 운용자가 쉽고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실전과 같은 손상통제 함상훈련도 가능하도록 개발됐다.


기계연구원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이 SW를 활용하면 새로운 해군 함정 건조 시 매년 약 120억 원의 수입 대체 효과를 거둘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기존 함정의 경우 우리 군의 교리·교범에 맞춰 SW를 수정할 때 해외에 지불할 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어 경제효과가 더욱 클 것으로 전망된다.


사업관리기관인 방위산업기술지원센터는 향후 CDCMS 시제품을 해군 교육사령부 기술행정학교에 무상으로 기증할 계획이다. 이 SW는 해군 장교와 부사관의 손상통제 교육 및 훈련에 활용된다. 또한, 2020년 하반기 착수 예정인 ‘국방핵심SW과제(함정 통합기관제어체계 공통 적용 SW 기술개발)’의 핵심 모듈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함정 전투손상통제관리SW’ 연구개발은 기계연구원 연구진과 충남대학교, ㈜KTE, ㈜수퍼센추리가 지난 2016년 10월부터 4년간 함께 수행했다.


한국기계연구원 박상진 원장은 “이번 SW는 한국 해군의 ‘한국형 함정 손상통제체계 구축’ 정책과제의 일환으로 개발되어 우리 해군의 손상통제 능력을 선진국 이상의 수준까지 향상시키는데 활용될 것”이라며 “첨단 국방과제가 성공해 국방력 향상까지 이어지기 위해서는 소요군과의 긴밀한 협력이 필수적인데, 이번 사업은 그 대표적인 모범사례”라고 평가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성도FA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제일이앤엠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