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9-25 13:58:26
기사수정


▲ 인천광역시가 25일(금) 송도국제도시 센트럴파크호텔(사진)에서 ‘뿌리산업 도약, 더 좋은 내일(job)’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역전문가 12명으로 구성된 뿌리산업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기계신문] 인천광역시가 25일(금) 송도국제도시 센트럴파크호텔에서 지난 4월 고용노동부의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 사업에 선정된 ‘뿌리산업 도약, 더 좋은 내일(job)’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역전문가 12명으로 구성된 뿌리산업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위원회에서 노용진(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 자문위원장을 비롯한 자문위원들은 주조·금형·소성가공·용접·열처리·표면처리 등 뿌리산업별 총 6개 분과 위원회에서 상정된 안건과 인천 내 대기업 및 중소기업 협력 방안 모색, 인천시 뿌리산업 진흥 및 육성에 관한 조례 등 실질적 뿌리산업의 애로사항과 현안을 해소하기 위해 논의했다.


장병현 인천시 일자리경제과장은 “뿌리산업은 제조업 전반에 걸쳐 기반성과 연계성이 높은 산업으로 이번 자문위원회를 통해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기업 지원과 고용창출에 필요한 기반 조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자문위원회를 통해 논의된 사항을 바탕으로 10월 본 위원회를 개최해 2021년도 기업 지원 방안과 필요 정책에 대해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뿌리산업 고용창출 선순환 구조 확립을 위해 2024년까지 477억 원을 투입해 뿌리산업 분야의 7,750명 고용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성도FA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제일이앤엠
서브우측_한국근강도량형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