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0-26 10:49:32
기사수정


▲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뿌리기업의 해외 판로개척 활성화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가 KOTRA, 중소기업중앙회 등과 협력하여 국내 최초로 뿌리기업 전용 ‘비대면 수출상담회’를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간 개최한다.



[기계신문]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뿌리기업의 해외 판로개척 활성화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가 KOTRA, 중소기업중앙회 등과 협력하여 국내 최초로 뿌리기업 전용 ‘비대면 수출상담회’를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간 개최한다.


10월에는 우선적으로 기계·중장비 분야 뿌리기업들이 미국, 독일 바이어 기업들과 총 15건의 화상 상담을 진행한다.


주요 사례로, 뿌리기업 A사는 주조산업 관련 해외 전시회를 참가할 예정이었으나 취소된 해외전시회를 대신하여 뿌리기업 비대면 수출상담회 참가 신청 후 자사 다이캐스팅 주조품(밸브)에 관심을 보인 미국 바이어와 화상상담을 진행한다.


또, 독일 해외 바이어측에서 표면처리(분체도장) 장비 보유기업 매칭을 희망하여 뿌리기업 B사를 발굴, 독일 신규시장 개척을 위해 화상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비대면 수출상담회는 코로나19 등으로 국내외 전시회, 수출사절단 참가 등이 어려워진 뿌리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상담회 참가 희망여부를 조사하여 기술소개서 작성을 지원하고, 독일, 미국, 서남아 등 코츠라 해외무역관을 통해 바이어를 매칭하여 이루어지게 되었다.


화상상담은 코트라 사이버 무역상담실(본사, 수원), 중소기업중앙회 화상상담실, 참가기업 사무실과 코트라 해외무역관, 현지 바이어 사무실 등을 연결하여 이루어질 예정이다.


뿌리기업 전용 수출상담회는 10월을 시작으로 12월까지 3개월간 기계·중장비(10월), 자동차·수송기기(11월), 신북방지역(11월), ASEAN(12월) 등을 테마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 화상상담회 개최 일정(안)



비대면 수출상담회와 별도로,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뿌리산업 특화단지 지원사업을 통해 뿌리기업들의 해외 마케팅 기반구축을 지원하고 있다.


광주금형특화단지에는 광주 금형단지를 방문하는 해외 바이어를 위한 비즈니스 환경개선을 위해 국제회의실, 바이어 접견실을 하이테크 금형센터에 설치하고 있으며, 완주뿌리산업특화단지에는 멕시코, 체코의 해외 현지 영업거점 구축·운영을 지원 중이다. 또, ‘JB MOLD&DIE’ 등 공동 브랜드 홍보물 제작도 지원하고 있다.



▲ 전북 금형산업 공동브랜드 ‘JB MOLD&DIE’



비대면 수출상담회에 참여를 원하는 뿌리기업은 진출 희망 지역과 주제별 상담회를 선택하여 국가뿌리산업진흥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지원 받을 수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뿌리기업의 판로개척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비대면 수출상담회를 지속 확대하고 실제 수출 계약까지 성사할 수 있도록 밀착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우측_카이스컴퍼니
서브우측_연일
서브우측_성도FA
서브우측_대하기전
서브광고_한일
서브우측_제일이앤엠
서브광고_다주하이테크
서브광고_알이디테크놀로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