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0-31 09:59:56
기사수정


▲ 정부 연구개발 투자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전략적인 투자를 지원하기 위한 민간 주도의 ‘연구개발 투자혁신 기획단’이 지난 10월 29일 출범했다.



[기계신문] 정부 연구개발 투자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전략적인 투자를 지원하기 위한 민간 주도의 ‘연구개발 투자혁신 기획단’이 지난 10월 29일 출범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혁신본부는 정부 연구개발예산 투자 시스템 및 투자 전략의 문제점을 도출하고 개선 방향을 제언하기 위한 기구로 과학기술분야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된 연구개발 투자혁신 기획단을 설치한다고 밝혔다.


기획단은 연구개발 분야에 대표성이 있으며, 현장경험과 전문지식이 풍부하고 정부 연구개발예산 투자에 대한 이해도가 깊은 11명의 학·연·산 전문가로 구성되었다.


단장은 액정표시장치(LCD) 분야에서 국제적으로 손꼽히는 전문가로 세계 3대 디스플레이 학회 석학회원인 이신두 교수가 위촉되었다. 위원으로는 최근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활약해온 예방의학 전문가 기모란 교수,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를 위해 힘쓰고 있는 소재분야 전문가 이미혜 한국화학연구원장, 전 LG화학 최고기술경영자(CTO) 사장 유진녕 엔젤6플러스 대표을 포함하여 과학기술 각 분야를 대표하는 전문가들이 선임되었다.


기획단은 2022년 정부 연구개발 예산 배분·조정 시점까지 집중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며, 연구개발 예산 투자 시스템 개선, 연구개발예산 투자 전략성 강화, 연구개발예산 투자 효율화 등 연구개발예산 투자혁신과 관련한 현안 및 개선과제를 논의할 계획이다.


과학기술혁신본부는 기획단의 논의결과를 바탕으로 범정부적인 연구개발예산 투자혁신 방안을 마련하고 2022년 연구개발 예산 투자방향 설정 및 예산 배분·조정에 적극 반영해나갈 예정이다.


이신두 기획단장은 “정부 연구개발 투자 체계 혁신 필요성에 공감한다”면서 “기획단에서 실제로 정부 연구개발예산 투자에 활용될 수 있도록 연구현장의 의견을 수렴하여 혁신본부에 제언하고, 정부 연구개발 투자 혁신방안이 마련에 도움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김성수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은 “정부 연구개발 대한 전략성, 효율성 제고를 위해 연구개발 투자혁신기획단을 출범했으며, 연구개발(R&D) 예산 증가에 따른 과학기술 성과 창출을 위해 정부와 민간의 긴밀한 협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기획단이 자유로운 의견 개진을 통하여 민간의 혁신적이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혁신본부에 적극적으로 제안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권혁재 기자 hjk@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선도정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