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1-10 09:56:42
  • 수정 2020-11-10 09:57:36
기사수정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최기영 장관이 11월 10일(화)온라인으로 개최된 아시아 고체회로 학회(A-SSCC 2020) 개회식에 ‘인공지능 및 코로나 이후 디지털 혁신과 인공지능 반도체’를 주제로 대한민국 정부가 추진 중인 국가 디지털 혁신 정책과 인공지능 반도체 육성 정책을 발표했다.



[기계신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최기영 장관이 11월 10일(화)온라인으로 개최된 아시아 고체회로 학회(A-SSCC 2020) 개회식에 기조강연 연사로 초청받아 ‘인공지능 및 코로나 이후 디지털 혁신과 인공지능 반도체’를 주제로 대한민국 정부가 추진 중인 국가 디지털 혁신 정책과 인공지능 반도체 육성 정책을 발표했다.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A-SSCC(Asian Solid-State Circuits Conference)는 아시아 최고 권위를 갖는 반도체 회로 학회로서 전기전자기술자협회(IEEE, Institute of Electrical and Electronics Engineer)의 공식 후원을 받는 국제 학회이다.


매년 한국과 대만, 일본, 중국을 돌면서 개최되었으며, 올해는 일본에서 주관하나 코로나로 인해 학회의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 녹화 또는 온라인 생방송 등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조강연 및 주제발표, 패널토론 등 18개 세션으로 구성된 이번 학회는 ‘AIoT 시대를 위한 지능형 칩(Intelligent Chips for AIoT Era)’을 주제로 11월 9일(월)부터 11일(수)까지 진행되며, 한·중·일 및 미국 등 전 세계 20개국의 연구 논문들이 공개된다.


최기영 장관은 기조강연에서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기술의 혁신으로 촉발된 4차 산업혁명의 도래와 코로나19가 초래한 근본적 변화에 대해 설명하고, 지능화·비대면화 등 경제·사회 전반의 급속한 디지털 전환에 대한 국가적 대응 필요성을 강조했다.


특히 인공지능과 데이터 중심의 시대적 흐름을 선도하는 동시에, 코로나19가 초래한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추진 중인 ‘인공지능 국가전략(2019.12)’과 ‘디지털 뉴딜(2020.7)’을 대한민국의 핵심적인 국가 디지털 혁신 정책으로 소개했다.


아울러 이번 학회의 주제와 연계하여 지난 10월 과기정통부·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립·확정한 ‘인공지능 반도체 산업 발전전략’을 발표하면서, 디지털 혁신 생태계의 핵심기반이자 인공지능 시대 새로운 반도체 패러다임 변화의 중심에 ‘인공지능 반도체’가 있음을 강조했다.


최기영 장관은 “코로나19 이후 기존에 경험하지 못한 뉴노멀 시대를 맞이하여 수동적 대응이 아닌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우리가 개척해가는 길’로서 국가 디지털 혁신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며 “세계적인 경제 침체 속에서 한국의 경험과 사례가 다른 나라들에게도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계기가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학회와 관련한 세부 프로그램 및 참가 신청 등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조강연 및 주제발표 등 관련 영상은 홈페이지 참가 신청을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학회가 종료된 이후에도 이용 가능하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이은아 기자 lena@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선도정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