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1-17 13:17:06
기사수정

[기계신문] 제주삼다수를 생산·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가 제주삼다수 생산 공장의 안전사고를 차단하고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해 제품 출고 자동화 설비와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 응급알림시스템 등 스마트 설비를 확충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 스마트팩토리로 운영 중인 제주삼다수의 다섯 번째 생산라인에 최근 제품 출고 자동화 프로세스가 도입됐다.



가장 최근에는 스마트팩토리로 운영 중인 제주삼다수의 다섯 번째 생산라인에 제품 출고 자동화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자동 충전 시스템과 레이저 유도방식이 적용된 무인 지게차 2대가 전용 동선을 따라 500mL 삼다수 완제품과 빈 팔레트를 입·출고함으로써 업무 효율성 증대 및 작업자의 안전사고를 사전 차단할 수 있다. 또, 외부 이물질이 공장 내부에 혼입되는 것을 막을 수 있어 제품 품질 개선에도 기여하고 있다.


현장 근무자의 근력 및 지구력을 보호하기 위해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도 활용되고 있다. 5kg 이상의 중량물을 운반할 때 사용되는 웨어러블 로봇은 현장 근무자의 신체 피로도를 감소시키고 근력을 보조함으로써 근골격계 질환 및 산업재해를 예방할 수 있다.



▲ 현장 근무자의 근력 및 지구력을 보호하기 위해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도 활용되고 있다.



철저한 예방에도 불구하고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비해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시스템 또한 운영 중이다. 응급알림시스템은 비상상황 발생 시 빠른 대처로 골든타임을 확보하기 위해 도입됐다.


위급상황에서 무선 호출벨을 누르면 휴대용 페이져를 착용한 주변 근무자와 지정 담당자에게 신호가 전송되고, 모니터링 프로그램을 통해 상황이 발생한 지점을 신속하게 파악할 수 있다.



▲ 응급알림시스템은 비상상황 발생 시 빠른 대처로 골든타임을 확보하기 위해 도입됐다.



공사는 이밖에도 안전보건 나눔버스 운영, 건설현장 소방안전교육 등 선제적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 나가고 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스마트설비를 꾸준히 확충해 생산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소를 제거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며 “근로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삶의 질을 높여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오상미 기자 osm@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지지엠
서브우측_넥스트펌프
서브우측_다셀
서브광고_인컴기술
서브광고_삼익정공
서브광고_반도하이텍
서브광고_서은에프에이
서브우측_성헌
서브광고_에이티컴퍼니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