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12 12:57:39
기사수정


▲ 동국제강 당진공장에서 개발한 DK-LP Plate 모형 샘플



[기계신문] 동국제강이 신개념 후판인 이종 두께 후판(브랜드명 : DK-LP Plate)의 상업화에 성공하고, 후판 신수요 개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DK-LP Plate’는 동국제강의 최상위 철강 압연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제품으로, 서로 다른 두께의 후판을 한 장의 후판으로 만들어 용접부 없이 구조물로 제작할 수 있는 신개념 후판이다.


‘DK-LP Plate’는 2018년 첫 제품 개발한 이후 2년여 동안 조선사 등 수요가와 지속적인 기술 교류회 및 마케팅 활동을 실시해 왔다. 이에 지난해 주요 조선사로부터 상업성을 인정 받아 실제 선박 제조에 ‘DK-LP Plate’가 채택되기 시작했다. 동국제강은 올해 10% 이상의 ‘DK-LP Plate’ 판매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이 제품은 주로 대형 선박의 두께 변화 부분에 다양하게 사용될 수 있다. 강도에 따라 두께를 변화시켜 적용이 가능하다. 특히 용접, 검사 등을 생략할 수 있어 원가절감 및 공기단축,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다.


동국제강은 ‘DK-LP Plate’의 제품 성능을 알리기 위해 지난해 제품 기술 및 이용 기술에 관한 특허를 획득했다.


기계신문, 기계산업 뉴스채널

한음표 기자 hup@mtnews.net

관련기사
기사수정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서브광고_바이브록
서브우측_한팩
서브광고_의성기어
서브광고_한국정밀강구
서브광고_금화금속
서브광고_성화에스티
서브광고_대성철망
서브광고_포인트텍
서브우측_선도정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